ABOUT ME

-

Today
-
Yesterday
-
Total
-
  • 하남돼지집 "스타필드하남점" 댕겨왔어요.
    ☆ 맛.집.멋.집 2017. 6. 19. 17:17
    반응형

    돼지고기를, 삼겹살을, 다른부위도 좋아합니다.

    삼겹살은 더욱 좋아합니다.

    육류를 특히 돼지고기를 많이 많이 애정합니다.

    소고기는 맛있기는한데 그것도 딱 한두점까지이고 좀더 먹으면 좀 느끼한거 같습니다.

    맛도 훨씬 삼겹살이 좋은거 같습니다.


    하남돼지집은 이제 체인점이 많아서 하남뿐만이 아니라 서울각지역에도 지방에도 체인점이 많이 생긴거 같습니다.

    하남에도 몇개가 존재하구요.

    스타필드인근에 본점있는데 조금은 떨어져있는데, 정말 스타필드 바로앞에 스타필드점이 딱 생겼습니다.

    요즘 이 방향으로 땅콩엄마와 매일 산책을 즐기다보니 어떤게 생길까 생기기 전부터 관심을 두고 있었는데 하남돼지집이 오픈을 했네요.


    예예, 방문을 해줘야죠.

    두툼한고기를 직접 구워서 잘라주다보니 먹기도 편합니다.

    가격은 글쎄요? 좀 비싼가? 조금은 더 나가기는 하는거 같습니다.

    그래도 너무 편하기 때문에 다른식당보다 충분한 장점은 되는거 같습니다. ㅎㅎ

    오픈한지 얼마안된 정말 새거입니다.

    ㅎㅎ 새거의 그런 하남돼지집 입니다.

    하남돼지집은 고깃집 치고는 정말 좀 세련된 그런 느낌이 강한거 같습니다.

    일반 식당하고는 좀 많이 틀린거 같아요.

    직원들 유니폼도 그렇고요.

    약간 유니폼은 일식 느낌도 조금은 나는거 같습니다.

    주문을 하면 요기 참숯초벌실에서 고기를 초벌하구 그리고 나서 불판에 올려줍니다.

    초벌을 해서주기때문에 미리미리 주문을 넣어야 알맞게 고기를 먹을수 있습니다.

    저희도 오랜만의 삼겹살 외식이라 3인분에 볶음밥에 ㅎㅎㅎ 좀 먹었습니다.

    주문을하면 요렇게 기본적인것들이 세팅이 됩니다.

    그러면 먹을 준비를 해야죠.

    찬이 특별할것도 없고 그렇습니다.

    명이나물을 주는데 처음 명이나물을 먹었을때는 와...하는 느낌은 있었는데 지금은 마트에서도 팔고하니까 크게 감흥은 없습니다.

    새 앞치마도 두르고 땅콩엄마는 콜라도 주문하여 고기를 기다립니다.

    몹시 배가고파 흥분한 상태입니다.

    2인분도 그냥 먹을듯하다며, 옛날도시락도 하나 시켜봅니다.

    초벌되어 나온 고기를 직원분께서 요리조리 조리를 해주시면서 이렇게 알맞게 컷팅도 해줍니다.

    위에 야채 김치등을 올려 같이 구워주고 기호에 맞게 마늘도 올려줍니다.

    사람이 되야하니 마늘은 많이 올려줍니다.

    이상하게 돼지고기를 구울때 나오는 기름에 밥을 볶던, 마늘을 굽던, 김치를 굽던.....뭘 구워도 다 맛있는지. 아마 돌을 구워도 돌도 맛있을것 같습니다.

    삼겹살 기름만 따로 팔아도 구매해서 밥볶아먹는 사람이 있을꺼 같다는 생각도 해봅니다. ㅋㅋㅋ

    땅콩이가 태어나려면 얼마남지 않아서 정말 오늘이 마지막인것 처럼 아주아주 맛있게 야무지게 먹겠다는 포부의 땅콩엄마.

    하남돼지집은 하남돼지집이고 근처의 유명한 동네 식당도 하나 알아둬서 조만간에 거기도 방문을 해야한다고 합니다.

    삼겹살은 언제나 옳으니까요.


    직장동료와 혹은 가족과 아니면 친구들과 오늘 저녁은 날도 더운데 삼겹살에 소주한잔은 어떻실까요?



    반응형

    댓글 0

Designed by Tistory.